뉴스&보도자료

사당동 층간소음 살인사건, 반상회 도중 흉기 휘둘러…1명 사망

posted Jun 15, 2015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ESC닫기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이미지
[SBS funE 연예뉴스팀] 사당동 층간소음 살인사건, 반상회 도중 흉기 휘둘러…1명 사망

사당동 층간소음

층간 소음으로 인한 살인사건이 또 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.

어제(14일) 저녁 6시 반쯤 서울 동작구의 한 연립주택 2층에서 48살 이 모 씨가 이웃에게 흉기를 휘둘렀다.

아래층에 사는 40살 허 모 씨가 흉기에 찔려 숨졌고, 67살 허 씨 어머니가 중태에 빠졌다.

원인은 층간소음 때문이었다.

이 씨는 반상회 도중 이웃들이 보는 앞에서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다.

이 씨의 집에서 반상회가 열리고 있었는데, 허 씨 가족이 찾아와 층간소음을 지적하자 화가 난 이 씨가 부엌에서 흉기를 들고 와 휘두른 것이다.

허 씨의 가족과 이 씨는 층간소음 문제로 평소에도 말다툼을 벌여 온 것으로 전해졌다.

경찰은 살인 혐의로 이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.

사당동 층간소음 사건 소식에 네티즌들은 "사당동 층간소음 사건, 어떻게 이런일이", "사당동 층간소음 사건, 결국 살인까지", "사당동 층간소음 사건, 무섭네요 정말" 등의 반응을 보였다.

(사당동 층간소음 사건, 사진=SBS 캡처)